대회소개

home home> 대회소개> 대회장 인사말

대회장 인사말

  • 이종환 공동대회장
  • 박상규 공동대회장

대회에 참가하신 모든 선수들과 이 대회를 아껴주시는 골프팬 여러분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모두를 시인으로 만드는 낭만의 계절입니다. 한편으론 얇아진 달력에 마음이 급해지기도 합니다. 똑같이 주어진 가을의 끝자락, 모두가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만추의 골프축제’ SK네트웍스·서울경제 레이디스 클래식을 아름다운 섬 제주에서 열게 돼 무척 기쁘게 생각합니다. 대회에 참가하신 모든 선수들과 팬 여러분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골프는 정답이 없는 어려운 게임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골프에는 무한한 가능성과 꿈이 있습니다. 그것이 바로 골프의 매력이기도 합니다. 서울경제 레이디스 클래식도 가능성과 꿈의 무대입니다. 2007년 창설한 이후 스타 탄생과 명승부로 권위를 인정받았으며 올해에도 장차 세계 속에서 한국을 빛낼 기대주들이 새로운 꿈을 향해 도전을 하게 될 것입니다. 특히 올해는 상금을 8억원으로 늘리고 규모를 4라운드로 키움으로써 대회 역사에 또 하나의 이정표를 세우게 됐습니다. 더 커진 동기부여와 세계 100대 코스인 핀크스 골프클럽에서의 플레이는 우리 선수들의 국제 경쟁력을 더욱 높일 것으로 기대됩니다.

저희 서울경제신문은 지난 1960년 창간 이래 58년의 세월 동안 국내 최초ㆍ최고 경제 정론지의 자부심을 지키며 정확하고 깊이 있는 경제 및 산업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부단히 노력하고 있습니다. 미국 골프매거진의 한국판인 서울경제 골프매거진을 발행하고 이를 통해 국내 10대 골프코스를 선정하는 등 골프 저변 확대와 관련 산업 발전을 위한 다양한 활동도 펼치고 있습니다.

이번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애써주신 SK네트웍스 최신원 회장님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 김상열 회장님과 SK핀크스 골프클럽 임직원들, 모든 협찬사들께도 고마움을 전합니다. 참가 선수들의 선전을 기원합니다.

서울경제신문 부회장 이종환

‘SK네트웍스 ∙ 서울경제 레이디스 클래식’에 참여하신 모든 분들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SK네트웍스 ∙ 서울경제 레이디스 클래식’을 제주도, 핀크스 골프클럽에서 개최하게 되어 무척 영광스럽고 기쁘게 생각합니다.

본 대회가 개최되는 핀크스 골프클럽은 1999년 개장 이래 한국 Best 골프코스 1위와 국내 최초 세계 100대 골프코스에 선정된바 있으며, 최근에는 세계 여행업계가 지정한 ‘2016년 및 올해 2018년 한국 최고의 골프코스’ 및 영국 골프매거진이 선정한 ‘2017년 100대 골프 리조트’로 뽑히는 등 한국을 대표하는 명문 골프장으로써 세계적인 명성을 더해가고 있습니다.

특히, 전세계 160여개의 골프코스를 설계한 바 있는 세계적인 골프 코스 디자이너 故 테오도르 로빈슨의 마지막 작품으로써, 그의 모든 역량이 결집된 골프 코스는 2015년부터 지속적으로 진행된 잔디교체와 더불어 본 대회를 더욱 빛나게 할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본 대회에 참가하는 선수들에게는 본인들의 기량을 한껏 발휘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되고, 대회장에 발걸음 해주신 많은 갤러리분들에게는 10월의 제주 골프 축제로써 선수들의 명승부가 깊은 즐거움과 감동으로 전해지기를 바랍니다.
우승컵이 들어올려지는 대회 마지막 순간까지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 드립니다.

끝으로, 성공적인 대회 개최를 위해 물심양면으로 애써주신 최신원 회장님, 서울경제신문 이종환 부회장님을 비롯한 임직원들께 깊이 감사 드리며,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및 제주특별자치도, SBS 골프, 협찬사 그리고 대회에 참여하신 모든 분들께 감사의 뜻을 전합니다.

SK네트웍스 대표이사 사장 박상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