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메일보내기

생생 레슨 LESSON

[영상]장타에는 외회전?···‘말린 어깨’부터 쫙 펴주세요[김민선의 오늘부터 골프]






다운스윙을 할 때 왼쪽 무릎을 타깃 방향으로 돌려주는 걸 외회전이라고 한다. 이 동작을 잘 하면 헤드 스피드를 높여 볼을 보다 멀리 날릴 수 있다. 하지만 ‘원조’ 김민선(34) 프로는 “가급적 외회전을 하지 말라”고 조언했다. 왜 그럴까.

“부상 위험이 큰 동작이에요. 힙 회전이 제대로 안 된 상태에서 억지로 무릎만 돌리다 자칫 관절을 못 쓰게 되는 경우도 있어요. 선수들도 위험해서 잘 안 해요. 헤드 스피드가 빨라지긴 하겠지만 아마추어 골퍼들은 굳이 안 하는 게 좋아요.”

김 프로는 회전이 잘 될 수 있는 백스윙을 먼저 만드는 게 중요하다고 했다. 그는 “직장인들의 경우 컴퓨터 앞에서 오래 앉아 일하다 보니 어깨가 말린 경우가 많다. 그 자세로는 백스윙이 제대로 될 리 없다”며 “스트레칭을 통해 어깨를 쫙 펴줘야 몸통 회전도 잘 된다. 그러면 다운스윙 동작에서도 더 큰 힘을 낼 수 있다”고 했다. 이어 “평소 연습을 하기 전 어깨와 함께 고관절을 풀어주는 등 스트레칭에 좀 더 신경을 쓰는 게 부상 방지와 제대로 된 스윙에 도움이 된다”고 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골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의견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