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메일보내기

생생 레슨 LESSON

[영상]러프에서는 왼손 그립이 열쇠[염동훈 feat 함정우]






쇼트 게임을 잘 하기 위해 가장 중요한 건 뭘까. 함정우는 "볼이 놓인 상태부터 잘 파악해야 한다"고 말한다. 각 상황에 따라 치는 방법이 다르기 때문이다. 볼이 잔디가 패인 디봇이나 맨땅 등에 있을 때는 볼을 오른발 쪽에 놓기 때문에 스윙이 자연스럽게 가파른 각도로 흐른다. 함정우를 지도하고 있는 염동훈은 "러프에서는 왼손 그립을 강하게 잡으면 풀의 저항을 이길 수 있고, 좀 더 부드럽게 스윙을 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골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의견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