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메일보내기

생생 레슨 LESSON

[영상]어드레스가 구질을 좌우한다[염동훈 feat 방두환]






골퍼는 평생 거리와 방향의 문제로 고민한다. 스윙 교정을 통해 해결하려고 하지만 잘 풀리지 않는다. 해결책은 '근본'에 있을 수 있다. 바로 어드레스다. 유명 교습가인 염동훈과 한국프로골프(KPGA) 투어에서 활약하고 있는 방두환은 "어떻게 서느냐에 따라 구질은 물론 비거리도 영향을 받는다"고 말한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골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의견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