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메일보내기

골프 뉴스 FEATURES

전인지 불꽃 8언더, KPMG 위민스 PGA 첫날 선두

시즌 세 번째 메이저서 버디 9개, 보기 1개

2위 최혜진에 5타 앞서…고진영 박인비 이븐파

24일 KPMG 위민스 PGA 챔피언십 1라운드 경기 중인 전인지. AFP연합뉴스


전인지(28)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KPMG 위민스 PGA 챔피언십(총상금 900만 달러) 1라운드에서 단독 선두에 나섰다.

전인지는 24일(한국 시간) 미국 메릴랜드주 베데스다의 콩그레셔널CC(파72)에서 열린 여자 골프 시즌 세 번째 메이저 대회 KPMG 위민스 PGA 1라운드에서 버디 9개와 보기 1개로 8언더파 64타를 쳤다. 전인지는 공동 2위인 LPGA 투어 신인 최혜진(3언더파)에 5타 앞선 단독 1위를 달렸다. 김인경, 김세영, 김아림은 1언더파, 고진영과 박인비는 이븐파를 적었다.

전인지는 2018년 10월 KEB하나은행 챔피언십 이후 우승이 없다. 거의 4년 만의 우승에 도전한다. 첫날 기세를 이어 우승까지 내달리면 LPGA 투어 통산 4승이 된다. 2015년 US 여자오픈, 이듬해 에비앙 챔피언십 우승까지 통산 3승 중 두 번이 메이저 우승이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골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의견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