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메일보내기

골프 뉴스 FEATURES

임진희·윤이나·박결, 맥콜오픈FR 챔피언조 대결

KLPGA 투어 버치힐 대회 각각 8언더, 6언더, 5언더

아이언 샷 하는 임진희. 사진 제공=KLPGA


임진희(24)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맥콜·모나파크 오픈(총상금 8억원)에서 이틀 연속 선두를 달렸다.

임진희는 2일 강원 평창의 버치힐GC(파72)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1개로 3언더파 69타를 쳤다.

이틀 합계 8언더파 136타를 기록한 임진희는 2위 윤이나(19)를 2타 차로 앞선 가운데 3일 최종 라운드를 시작한다.

임진희는 지난해 6월 BC카드·한경레이디스컵 이후 1년여 만에 투어 통산 2승에 도전한다.

임진희는 "최종 라운드를 단독 선두로 나서기는 처음"이라며 "2부 투어 때도 여름에 좋은 성적을 냈고 더워질 쯤인 지난주에 생일이기도 했다"고 자신감을 내보였다.

신인 윤이나가 2타 차 단독 2위로 정규 투어 첫 우승을 노린다. 5언더파 139타로 선두에 3타 뒤진 공동 3위 그룹에는 신인 이예원(19)이 포함돼 이번 대회에서 시즌 첫 신인 챔피언이 탄생할지도 관심사다.

공동 3위에는 이예원 외에 박결(26), 이기쁨(28), 최예림(23) 등 4명이 이름을 올렸다. 박현경(22)이 3언더파 141타로 공동 9위다.

지난해 이 대회 우승자 김해림(33)은 이날만 6타를 잃고 6오버파 150타로 컷 탈락했다. 4오버파까지 최종 라운드에 나가게 됐다. 초청 선수로 나온 안소현(27)도 9오버파 153타로 3라운드 진출에 실패했다.

임진희와 윤이나, 박결이 동반 플레이 하는 챔피언 조는 3일 오전 10시 40분 1번 홀을 출발한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골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의견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