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메일보내기

골프 뉴스 FEATURES

‘총상금 13억 규모’ 2023시즌 GTOUR 개막[필드소식]

올해로 12년째 운영 골프존 대표 스크린골프투어

28일 대전 골프존 조이마루서 남자대회 1차 결선



2023시즌 GTOUR 남녀 정규투어의 화려한 막이 열린다.

오는 28일 대전 골프존 조이마루에서 열리는 2023 신한투자증권 GTOUR 남자대회 1차 결선을 시작으로 총상금 13억 원 규모의 2023시즌 GTOUR 남녀 정규투어가 시작된다.

올해로 12년째 개최되고 있는 GTOUR는 골프존이 제시한 골프투어의 새로운 모델을 넘어 이제는 골프투어 산업의 한 장르로 자리매김했으며, 스크린골프투어와 프로 골프투어 간의 든든한 가교 역할을 톡톡히 이어가고 있다.

GTOUR의 오랜 흥행에는 스크린골프 업계 1위인 골프존의 우수한 기술력을 빠트릴 수 없다. 대회는 필드와 한층 유사해진 대회 환경을 구현하는 투비전 프로(TWOVISION PRO) 투어 모드로 진행되며 타석부와 타격부의 분리 및 실제 골프 코스와 유사한 100여 개 이상의 경사면을 표현해주는 듀얼 플레이트를 적용해 보다 실감나는 스크린골프 게임을 즐길 수 있다는 게 골프존의 설명이다.

골프존은 GTOUR를 통해 필드투어 비시즌인 하계, 동계에도 프로선수들의 경기를 시청할 수 있는 즐거움을 제공해왔다. 지난 11월에는 스크린과 연계한 ‘KPGA 골프존-도레이 오픈’ 필드 대회를 개최하기도 했다.

지난해부터는 모든 경기가 스크린골프존 채널과 네이버, 다음 스포츠 및 유튜브 골프존 채널에서 생중계됐으며 올해부터는 스포티비 채널 TV, OTT 서비스를 통해 홍콩, 인도네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태국 등 동남아시아 8개국에 글로벌 송출을 진행할 예정이다.

총상금 7000만 원과 우승 상금 1500만 원 규모로 치러지는 이번 GTOUR 1차 결선에는 2022시즌 GTOUR 대상 포인트 상위 5명, 전 시즌 우승자를 비롯한 예선 상위 60명과 신인 중 예선 통과자 외 상위 4명, 경기위원회가 선정한 초청선수까지 최대 68명의 프로가 출전한다. 대회 코스는 가상 골프장인 GTOUR 밸리코스로 치러지며 2라운드 4인 플레이 방식으로 36홀 스트로크 성적을 합산해 가린다.

한편 2023 GTOUR 남자 1차 대회는 신한투자증권이 메인 스폰서로 참여했으며 던롭스포츠코리아, 골프버디, 롤링롤라이가 서브 후원에 나선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골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의견 남기기